드론소식(News)

게시판 상세
제목 스마트 인프라로 농어촌 생활환경 개선, 스마트빌리지 사업 본격 착수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작성일 2021-05-27 18:23:06
추천 추천하기
조회수 35
평점 0점
생산량 관리 및 불법조업 차단, 농기계 사고 신속 대응 등 맞춤형 서비스 구축
지역별 현안문제 해결 및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한 서비스 발굴‧실증


[보안뉴스 이상우 기자] 4차 산업혁명의 혜택을 농어촌으로 확산하기 위한 2021년도 ‘스마트빌리지’ 사업이 본격 착수된다. 이번 사업은 2019년부터
 ‘농촌중심지 활성화 
착수지구’ 광역·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추진됐으며, 지능정보기술을 통한 농·어촌의 생산성 향상, 안전강화, 생활편의 서비스를 발굴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는 그간 전남 무안군, 강원 삼척시, 전북 완주군, 제주 구좌읍, 경남 김해시, 전남 강진군 등 6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농·어촌에서 절실히 필요한 서비스를 발굴했으며 △‘자율작업 트랙터’ △CCTV를 통해 돌발행동 탐지가 가능한 ‘지능형 영상보안관’ △고령자의 보행편의를 위해
자동으로 신호를 변경하는 ‘스마트 실버존 안전’ 등 총 30여개의 스마트빌리지 서비스를 개발·실증해 보급한 바 있다.

올해에는 새로운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4개의 신규과제 공모와 함께 기존의 우수한 서비스를 타 지역으로 확산하기 위한 1개의 확산과제를 
신설하여 총 5개의 과제를 추진한다. 먼저 올해 신규과제로 선정된 4곳은 전남 신안군(도초면), 경남 창원시(동읍), 전남 장성군(황룡면), 
경남 거제시(남부면)로, 지역별 현안문제 해결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실증할 계획이다.

낙지가 어민의 주 수입원 중 하나인 전남 신안군은 드론과 AI 이미지 인식 기술을 활용해 갯벌의 낙지 자원량을 산정하고, 스마트 CCTV를 통해 불법
 낙지조업 활동을 감시하는 ‘갯벌어장 스마트 낙지 조업지원 서비스’를 구축한다.

경남 창원시는 농기계 사고해결(2019년 전국 농기계 사고 1위)을 위해 트랙터, 경운기 등 농촌 모빌리티에 운행 데이터 수집 장치를 부착하고, 수집 장치의 
데이터와 지오펜스를 결합해 사고 발생에 즉시 대응하는 ‘우리마을 스마트 모빌리티 안전 서비스’를 추진한다.

전남 장성군은 ‘AI 기반 옐로우시티 주민행복 소득형 빌리지’라는 주제로 지역민의 소득 증대를 위해 토마토, 사과 등 다양한 농산물의 크기 선별은 물론 품질 
판독까지 가능한 AI 기반 팜팩토리 서비스를 개발‧운영하고, AR 기반 관광 서비스 등을 구축할 예정이다.

경남 거제시는 지문인식을 통해 1분 만에 건강체크가 가능한 어르신 스마트 돌봄 서비스와 지역 관광지에 대해 CCTV만으로도 주차 가능 대수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AI 기반 스마트 주차정보 서비스를 구현하는 ‘돌봄과 공유로 더불어 행복한 스마트 빌리지’ 과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신설된 확산과제는 충북 청주시(옥산면, 오창읍)가 선정돼 지난해 김해시에서 추진한 ‘자율작업 트랙터’를 도입·확산하는 ‘자율작업 트랙터 보급 및 
원격 관리시스템 구축’을 추진한다. 청주시는 동 사업을 통해 지역 농촌의 작업 환경을 개선하고, 향후 충북 전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박윤규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스마트 빌리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통해 점차 확대되는 도시와 농촌 간의 격차를 혁신적으로 줄일 것”이라며,
 “향후에도 지역주민 수요에 기반한 다양한 문제 해결과 생활편의 개선을 위한 스마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는 그간 전남 무안군, 강원 삼척시, 전북 완주군, 제주 구좌읍, 경남 김해시, 전남 강진군 등 6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농·어촌에서 절실히 필요한 서비스를 발굴했으며 △‘자율작업 트랙터’ △CCTV를 통해 돌발행동 탐지가 가능한 ‘지능형 영상보안관’ 
△고령자의 보행편의를 위해 자동으로 신호를 변경하는 ‘스마트 실버존 안전’ 등 총 30여개의 스마트빌리지 서비스를 개발·실증해 보급한 바 있다.

올해에는 새로운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4개의 신규과제 공모와 함께 기존의 우수한 서비스를 타 지역으로 확산하기 위한 1개의 확산과제를 
신설하여 총 5개의 과제를 추진한다. 먼저 올해 신규과제로 선정된 4곳은 전남 신안군(도초면), 경남 창원시(동읍), 전남 장성군(황룡면), 경남 거제시(남부면)로, 
지역별 현안문제 해결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실증할 계획이다.

낙지가 어민의 주 수입원 중 하나인 전남 신안군은 드론과 AI 이미지 인식 기술을 활용해 갯벌의 낙지 자원량을 산정하고, 스마트 CCTV를 통해 불법 낙지조업 
활동을 감시하는 ‘갯벌어장 스마트 낙지 조업지원 서비스’를 구축한다.

경남 창원시는 농기계 사고해결(2019년 전국 농기계 사고 1위)을 위해 트랙터, 경운기 등 농촌 모빌리티에 운행 데이터 수집 장치를 부착하고, 수집 장치의 
데이터와 지오펜스를 결합해 사고 발생에 즉시 대응하는 ‘우리마을 스마트 모빌리티 안전 서비스’를 추진한다.

전남 장성군은 ‘AI 기반 옐로우시티 주민행복 소득형 빌리지’라는 주제로 지역민의 소득 증대를 위해 토마토, 사과 등 다양한 농산물의 크기 선별은 물론 품질 
판독까지 가능한 AI 기반 팜팩토리 서비스를 개발‧운영하고, AR 기반 관광 서비스 등을 구축할 예정이다.

경남 거제시는 지문인식을 통해 1분 만에 건강체크가 가능한 어르신 스마트 돌봄 서비스와 지역 관광지에 대해 CCTV만으로도 주차 가능 대수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AI 기반 스마트 주차정보 서비스를 구현하는 ‘돌봄과 공유로 더불어 행복한 스마트 빌리지’ 과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신설된 확산과제는 충북 청주시(옥산면, 오창읍)가 선정돼 지난해 김해시에서 추진한 ‘자율작업 트랙터’를 도입·확산하는 ‘자율작업 트랙터 보급 및 
원격 관리시스템 구축’을 추진한다. 청주시는 동 사업을 통해 지역 농촌의 작업 환경을 개선하고, 향후 충북 전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박윤규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스마트 빌리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통해 점차 확대되는 도시와 농촌 간의 격차를 혁신적으로 줄일 것”이라며, 
“향후에도 지역주민 수요에 기반한 다양한 문제 해결과 생활편의 개선을 위한 스마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 : https://www.boannews.com/media/view.asp?idx=97841&kind=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Join Our Site
  • CALL CENTER :
    070-5129-1193
    010-7128-2117
  • FAX : 02-6008-2181
  • Opening hours : am10-pm6
  • Company 대한드론진흥협회
    Owner 장성기
    Admin 장성기
    협회고유번호 673-82-00070
    Address (12925) 경기도 하남시 미사대로 520(덕풍동 831-1) 현대지식산업센터한강미사2차 D동 325호
    Tel 010-7128-2117
    E-mail koreadpa@kodpa.or.kr
Copyright (C) www.kodpa.or.kr All Rights Reverved